상단여백
HOME 산업 Biz&CEO Biz&CEO
SK하이닉스, 차세대 DDR5 D램 개발전력 소비량 30% 줄고, 전송속도 1.6배 빠르고
  • 최현정 기자
  • 승인 2018.11.15 17:25
  • 댓글 0

SK하이닉스는 세계 최초로 국제반도체표준협의기구(JEDEC) 규격을 적용한 DDR5 D램을 개발했다고 15일 밝혔다.

DDR5는 DDR4를 잇는 차세대 D램 표준규격으로 빅데이터, 인공지능, 머신러닝 등 차세대 시스템에 최적화된 초고속·저전력·고용량 제품이다.

이 제품은 기존 DDR4에 비해 동작 전압이 기존 1.2V에서 1.1V로 낮아 전력 소비량을 30%가량 줄일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전송 속도는 3200Mbps에서 5200Mbps로 1.6배 가량 향상됐다. 이는 FHD(Full-HD)급 영화(3.7GByte) 11편에 해당되는 41.6GByte(기가바이트)의 데이터를 1초에 처리할 수 있는 수준이다.

이번에 칩셋 업체에 제공된 제품은 서버와 PC용 RDIMM과 UDIMM으로, JEDEC DDR5 표준에 맞춰 데이터를 저장하는 셀 영역의 단위관리 구역을 16개에서 32개로 확장하고 한번에 처리하는 데이터의 수도 8개에서 16개로 늘렸다.

또 칩 내부에 오류정정 회로를 내장하고 있어, 고용량 시스템의 신뢰성도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초고속 동작 특성을 확보하기 위한 기술들도 적용했다. D램의 읽기·쓰기 회로를 최적의 상태로 조정하는 고속 트레이닝 기술 전송 잡음을 제거하는 DFE 등을 채택했다.

아울러 명령어 및 데이터 처리를 병렬화 하기 위한 4페이즈 클로킹, 읽기 데이터의 왜곡이나 잡음을 최소화하기 위한 저잡음·고성능 DLL 및 DCC회로 등 신기술을 접목시켜 DDR4의 대비 데이터 처리 속도가 향상됐다는 게 SK하이닉스측 설명이다.

조주환 SK하이닉스 D램개발사업 VPD담당 상무는 “세계 최초로 JEDEC 표준 규격의 DDR5 D램 제품을 만든 기술 경쟁력을 기반으로, DDR5 시장이 열리는 2020년부터 본격 양산을 개시해 고객 수요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최현정 기자  yc950109@naver.com

<저작권자 © 산업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