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Biz&CEO Biz&CEO
SKT-MS, ICT 분야 포괄적 협력키로5G 네트워크·클라우드 결합해 사업기회 발굴
  • 최현정 기자
  • 승인 2019.05.13 17:36
  • 댓글 0

SK텔레콤은 13일 마이크로소프트(MS)와 '다양한 영역에서 지속 가능하고 혁신적인 사업기회 발굴을 위한 JIP(포괄적인 전략적 파트너십 프로그램)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력의 초점은 MS의 클라우드, AI 기술과 SK텔레콤의 5G, AI 등 뉴 ICT 기술을 융합하는 데 있다.

양사는 지난 2월 SK텔레콤 빅데이터 솔루션 '메타트론'의 개발과 업데이트를 MS의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 상에서 진행한데 이어 스마트 팩토리를 포함한 IoT 사업 분야로 협력을 확장하고 신규 사업기회를 함께 모색하기로 했다.

양사는 SK텔레콤의 AI 플랫폼 '누구와 MS의 AI 플랫폼 '코타나'의 역량을 결합해 AI 스피커, 기업 솔루션 영역 등에서 차별화된 상품·서비스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SK텔레콤는 또 5G 네트워크 및 미디어 사업 역량과 MS의 클라우드 경쟁력을 결합, 미디어·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하기 위한 논의를 이어갈 방침이다.

양사는 기업문화 혁신을 위해서도 힘을 합치기로 했다. SK텔레콤은 MS의 업무 협업 플랫폼 'MS 365'를 도입하고 기업문화 혁신 사례를 벤치마킹하기로 했다.

SK텔레콤은 MS 서피스, 오피스365 같은 디바이스와 솔루션에 SK텔레콤 상품·서비스를 결합, 고객들에게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이번 협력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게임 체인저가 될 차별화된 상품·서비스를 선보일 방침이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지난 3월말 사티아 나델라 MS 최고경영자(CEO)를 만나 사업 협력을 약속했다. 박 사장은 "치열한 각축전이 벌어지는 5G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서는 MS 같은 글로벌 강자와 협력이 필수"라며 "양사의 역량을 결합해 전에 없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제이슨 젠더 MS 애저 수석 부사장도 "SK텔레콤과 전략적 파트너십이 세계적 수준의 네트워크와 기술 기반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하는 데 일조하겠다"며 "클라우드와 AI를 통해 고객들에게 혁신적이고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최현정 기자  yc950109@naver.com

<저작권자 © 산업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