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산설비

삼성 '마스크 대란' 해결사로...국내 생산 돕고 해외 수입처 뚫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Early System 작성일20-03-23 00:00 조회2회 댓글0건

본문



2020년 3월 24일 화요일
삼성 '마스크 대란' 해결사로...국내 생산 돕고 해외 수입처 뚫고 | Early System
삼성이 코로나19로 인해 국내 마스크 부족에 따라 ▲국내 마스크 제조기업 생산량 증대 지원 ▲해외에서 확보한 마스크 33만개 기부 등 국내 마스크 공급 확대를 위한 긴급 지원에 나섰다. 삼성은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경험을 활용해 국내 마스크 제조업체들이 생산량을 증대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삼성은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중앙회를 통해 추천 받은 ▲E&W(경기도 안성시) ▲에버그린(경기도 안양시) ▲레스텍 (대전광역시 유성구) 등 3개 마스크 제조기업들에 지난 3일부터 제조전문가들을 파견해 지원을 시작했다. 삼성의 제조전문가들은 해당 기업들이 새로 설비를 추가하지 않고도기존에 보유한 생산 설비를 활용해 단기간에 생산량을 최대한 늘릴 수 있도록 현장 제조공정 개선과 기술 전수 등을 진행하고 있다. 또 삼성은 신규 설비를 설치해 놓고도 마스크 생산이 가능한
#Early_Syste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03건 1 페이지
  • RSS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sanupnews.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